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남해‧완주‧익산, 4개 시군 상생트래블 마트 개최

이우근 기자 | 기사입력 2022/05/10 [12:36]

울진‧남해‧완주‧익산, 4개 시군 상생트래블 마트 개최

이우근 기자 | 입력 : 2022/05/10 [12:36]

【브레이크뉴스 울진】이우근 기자=2022년 지역 방문의 해를 추진하는 울진, 남해, 완주, 익산 4개 지자체가 10일 서울에서 ‘공동 트래블마트(Travel-mart)’를 개최했다.

 

울진군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지역 방문의 해 사업을 추진하는 4개 시‧군이 상호 협력하여 수도권 관광업계 관계자 100여명을 초청하고, 각 지역의 매력 넘치는 관광자원과 정책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1부 행사에는 관광상품, 관광콘텐츠, 관광정책 등을 홍보하는 관광 설명회가 진행됐으며, 2부는 B2B(Business to Business) 트래블마트를 통해 참가자와 소통과 교류의 시간을 가지며 상호 네크워크를 형성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울진군은 설명회에서 울진 관광자원과 방문의 해 집중방문 기간 이벤트 등 혜택을 소개했으며, 울진으로의 적극적인 방문이 산불피해를 극복하는데 큰 도움이 된다고 설명하며 2022년 여행은 ‘울진’으로 올 것을 요청했다.

 

또한, 국내 관광 전문가와 함께 방문의 해 관광 활성화를 위한 토크쇼를 진행해 참가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관광 토크쇼에 참석한 패널은 “지역 방문의 해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그 지역만이 보여줄 수 있는 독특한 매력성을 보여줘야 하며, 방문하고 싶은 호기심을 자극해야 한다”고 말했다.

 

공동 트래블마트에 참석한 정대교 기획예산실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영호남이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수도권 관광업계와 소통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이번 상생을 통해 울진 방문이 적극적으로 이루어져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Uljin·Namhae·Wanju·Iksan, 4 cities and counties win-win travel marts


Uljin, Namhae, Wanju, and Iksan, which are promoting the Year of Regional Visits in 2022, held a ‘Joint Travel-mart’ in Seoul on the 10th.


 According to Uljin-gun, this event was prepared to promote the attractive tourism resources and policies of each region by inviting about 100 officials from the tourism industry in the metropolitan area through mutual cooperation between the four cities and counties promoting the Year of Visit project.


 In the first part of the event, a tourism briefing session was held to promote tourism products, tourism contents, and tourism policies, and in the second part, communication and exchange with participants through the B2B (Business to Business) Travel Mart and time to form a mutual network were held. had


 In particular, Uljin-gun introduced Uljin tourism resources and benefits such as events during the Year of Visit intensive visit at the briefing session, and explained that an active visit to Uljin is a great help in overcoming the damage from the forest fire, and that the 2022 trip will come to 'Uljin'. requested


 In addition, a talk show was held to revitalize tourism during the Year of the Visit with domestic tourism experts, attracting the attention of the participants.


 A panelist who attended the tourism talk show said, “In order to successfully promote the Year of Visit to a region, it must show the unique charm that only the region can show and stimulate curiosity to visit.”


 Jeong Dae-gyo, head of the Planning and Budget Office, who attended the joint Travel Mart, said, “Through this event, it was a meaningful time for Yeongho-nam to form a network and communicate with the tourism industry in the metropolitan area. I hope it will be active.”

기사제보:lwk132@naver.com
 
울진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