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가스공사,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2/09/29 [10:22]

한국가스공사, '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박은정 기자 | 입력 : 2022/09/29 [10:22]

【브레이크뉴스 】박은정 기자=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지난 28일 지역 유관기관 합동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한국가스공사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실전 역량 강화를 위해 불시 훈련, 無대본 및 無내레이션, 돌발 상황 처리, 재난안전통신망 활용 등 행정안전부 중점 개선 항목을 반영한 시범 훈련이다.

 

가스공사는 지진으로 인한 통신 장애 상황에서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해 평택 재난 현장 및 상황실, 대구 본사 상황실 간 실시간 상황 공유 및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했으며 평택시청 및 평택소방서와 훈련 전 과정을 공유했다. 

 

 또 직원 대상 불시 훈련메시지 부여를 통한 상황 전파, 평택소방서 신고, 실시간 출동 및 도착 소요시간을 측정해 실제 재난 대응에 유용한 데이터를 확보했다. 

 

가스공사는 자체평가단 및 중앙평가단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보완‧개선 대책을 마련함으로써 실전 맞춤형 훈련체계로 전환해 나갈 계획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내실 있는 훈련을 통해 천재지변 및 각종 외부 위협에 완벽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모든 현장에서 체계적인 안전경영을 실천하는 에너지 공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The Korea Gas Corporation (CEO Chae Hee-bong) announced on the 28th that it had conducted a joint ‘2022 Disaster Response Safe Country Training’ with relevant regional organizations.

 

 This event, which was held as part of ‘Korea’s Great Transition to Safety’, is a pilot training that reflects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s key improvement items, such as unannounced training, no script and no narration, handling of emergencies, and use of disaster safety communication networks to strengthen practical capabilities.

 

KOGAS held a real-time situation sharing and situation judgment meeting between the Pyeongtaek disaster site and situation room and the Daegu headquarters situation room using the disaster safety communication network in the event of a communication failure due to an earthquake, and shared the entire training process with Pyeongtaek City Hall and the Pyeongtaek Fire Department.

 

 In addition, it secured useful data for actual disaster response by measuring the time required for dissemination of the situation through the provision of unsolicited training messages to employees, reporting to the Pyeongtaek Fire Department, and real-time dispatch and arrival.

 

KOGAS plans to convert the training system into a customized training system by preparing supplementary and improvement measures based on the inspection results of the self-assessment group and the central evaluation group.

 

An official from KOGAS said, “We will do our best to establish a foundation to perfectly respond to natural disasters and various external threats through substantial training, and to establish ourselves as a public energy company that practices systematic safety management at all sites.”

 
한국가스공사,재난대응,안전한국훈련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청송에서 모터사이클 크로스컨트리 경기 즐겨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