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대구시 도로 소통정보 제공, 모든 간선도로로 확대...ITS 구축 사업자 선정 마쳐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15:41]

대구시 도로 소통정보 제공, 모든 간선도로로 확대...ITS 구축 사업자 선정 마쳐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4/04/01 [15:41]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시는 국토교통부 공모 사업인 2024년 지능형교통체계 구축의 사업자 선정을 완료하고, 연말 완공을 목표로 4월부터 본격 구축에 나선다고 1일 밝혔다.

 

▲ 지능형교통체계 개념도  © 대구시


지능형교통체계(ITS : Intelligent Trasport System)는 도심 주요 도로에 설치돼 구간별 소요시간을 운전자에게 알려주는 도로전광표지판이 대표적 서비스이다.

 

대구시의 2024년 지능형교통체계 구축사업은 국토교통부 국고 보조예산 6.8억 원,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특별교부세 5억 원과 대구시 자체재원 14.2억 원 등 총 26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이번 사업의 주요 내용은 긴급공사, 사고, 낙하물 등의 돌발상황을 자동으로 감지하는 돌발상황관리시스템 확대, 폭우로 인한 침수 등 자연재난에 대비한 즉시 알림 기능 개발, 교통 빅데이터를 활용한 교통정보 제공체계 고도화 등이다.

 

‘돌발상황관리시스템’은 인공지능(AI) 기반의 카메라가 교통사고, 낙하물 등을 자동으로 검지해 경찰, 공공시설관리공단 등의 유관기관과 도로 위 운전자에게 실시간으로 현재 상황을 알려주는 서비스로, 기 구축한 신천대로의 상동교~달서교 구간과 연결되는 서대구IC 인근에 추가 설치해 범위를 확장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집중호우, 태풍 등으로 도로가 침수돼 신천동로 등의 상습 침수구간에 차량 진입이 통제될 경우, 운전자들이 사전에 우회할 수 있도록 대구시 전역 69개 도로전광표지판(VMS)과 교통종합정보 누리집을 통해 교통통제 정보를 안내하고 있다.

 

현재는 침수 등의 비상상황이 발생하면 담당자가 69개 도로전광표지판에 일일이 서로 다른 전광판 표출 형식을 감안해 ‘침수지역 진입 금지’ 등의 메시지를 입력했지만, 신규 개발되는 ‘원터치 알림 기능’을 통해 폭우 등 자연재해 발생 시 단 한 번의 동작으로 긴급 메시지를 원하는 지역 내 모든 도로전광표지판에 일괄 송출함으로써 보다 빠른 재난 대응과 교통통제가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또한, 기존 대구시가 자체 수집하는 교통정보만을 활용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민간 내비게이션 정보를 포함한 전국의 교통소통정보가 집중되는 ‘국토교통부 ITS국가교통정보센터’의 빅데이터 정보를 실시간 연계한다.

 

이를 통해 교통정보 수집의 사각지대가 획기적으로 줄어들어 6차로 이상 모든 도로의 구간별 소요시간, 통행속도, 사고 등의 정보를 도로전광표지판 및 교통종합정보 누리집을 통해 시민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이 외에도 대구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노후 교통신호제어기 20개소, 교통상황관제용 CCTV 7개소, 도로전광표지판 1개소, 스마트 횡단보도 21개소를 추가 설치하는 등 시민 교통안전을 위한 정보 수집·제공 체계도 함께 확대할 예정이다.

 

김대영 대구시 교통국장은 “이번 사업의 핵심은 첨단기술을 활용한 ‘교통안전’과 ‘재난대비’이다”며, “국비가 투입되는 대규모 인프라 구축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세심한 사업관리와 함께 시스템 확대를 위한 지속적인 국비 확보 노력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Provision of road communication information in Daegu City, expanded to all main roads... Selection of ITS construction business completed

 

Daegu City announced on the 1st that it has completed the selection of a business operator for the construction of an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in 2024, a public contest project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will begin full-scale construction in April with the goal of completion by the end of the year.

 

The representative service of the Intelligent Transport System (ITS) is road electronic signs installed on major urban roads that inform drivers of the time required for each section.

 

Daegu City's 2024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 construction project will have a total budget of 2.6 billion won, including 680 million won from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national treasury subsidy, 500 million won fro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s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special grant tax, and Daegu City's own resources of 1.42 billion won.

 

The main contents of this project are expansion of the emergency situation management system that automatically detects unexpected situations such as emergency construction, accidents, and falling objects, development of an immediate notification function in preparation for natural disasters such as flooding due to heavy rain, and traffic information using traffic big data. Advancement of the provision system, etc.

 

The 'Emergency Management System' is a service where artificial intelligence (AI)-based cameras automatically detect traffic accidents, falling objects, etc., and inform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police and the Public Facilities Management Corporation and drivers on the road of the current situation in real time. , the scope is planned to be expanded by additional installation near Seodaegu IC, which is connected to the Sangdong Bridge - Dalseo Bridge section of Sincheon-daero.

 

Daegu City has installed 69 electronic road signs (VMS) and a comprehensive traffic information website across Daegu City so that drivers can take detours in advance when roads are flooded due to heavy rain, typhoons, etc. and vehicle access to frequently flooded sections such as Sincheondong-ro is restricted. Traffic control information is provided through .

 

Currently, when an emergency situation such as flooding occurs, the person in charge enters a message such as 'No entry into flooded area' on each of the 69 road electronic signs, taking into account the different display formats of the electronic signboards, but the newly developed 'one-touch notification function' is used to prevent heavy rain. When a natural disaster occurs, it is expected that faster disaster response and traffic control will be possible by sending an emergency message to all road electronic signs in the desired area with a single action.

 

In addition, breaking away from the existing method of using only traffic information collected by Daegu City, real-time linkage is made to big data information from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TS National Traffic Information Center’, where nationwide traffic traffic information, including private navigation information, is concentrated.

 

Through this, blind spots in traffic information collection are dramatically reduced, making it possible to provide citizens with information such as travel time, travel speed, and accidents for each section of all roads with six lanes or more through electronic road signs and the comprehensive traffic information website.

 

In addition, through this project, Daegu City is also installing an information collection and provision system for citizens' traffic safety, including installing additional 20 old traffic signal controllers, 7 CCTVs for traffic situation control, 1 road electronic sign, and 21 smart crosswalks. We plan to expand together.

 

Kim Dae-young, head of the Daegu City Transportation Bureau, said, “The core of this project is ‘traffic safety’ and ‘disaster preparedness’ using cutting-edge technology,” and added, “Expansion of the system along with careful project management to successfully promote a large-scale infrastructure construction project funded by the government.” “We will do our best to continue securing national funds for this purpose,” he said.

브레이크뉴스 대구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