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자치경찰제시대, 공동체 치안강화로 체감안전도 향상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06 [16:58]
오피니언
기고
자치경찰제시대, 공동체 치안강화로 체감안전도 향상을
기사입력: 2021/01/06 [16:58]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양경찰서 】경장 곽도훈=작년 연말 국회에서 자치경찰제 시행과, 국가수사본부설치를 하는 각종 경찰법 개정안 등 관련 법령이 모두 통과됐다. 2021. 1. 1 일부터 우리 경북도내도 자치경찰제가 시범운영 되어 생활안전, 여성·청소년, 교통, 지역경비 등 주민밀착형 사무 및 지역경찰 (지구대·파출소) 업무가 자치경찰로 이관될 준비를 한다.

 

▲ 영양경찰서 곽도훈  ©

경찰조직의 대변혁으로 인해 지역별 자치경찰의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경찰활동으로지역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치안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높은책임감을 가져야 할 때가 온 것이다. 지역 주민들이 피부로 느끼는 체감안전도 향상 방안을 더욱더고민해야 할 시점이다.

 

수사에서는 범죄인지능력과 범인검거능력을 향상시켜 많은 범죄를 신속히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였던 전통적 법집행 경찰활동의 치안정책에서 탈피하여, 자치경찰제는 지역의 특수성과 지방자치단체의 독립성을 바탕으로 해당 지역주민에게 질 높은 치안서비스를 공급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이에 협업치안으로 범죄환경을 개선하고 체감안전도와 신뢰도를 높여 치안효과를 극대화 하는 공동체 치안활동을 선제적으로 전개해야 한다.

 

영양경찰서는 2020년 체감안전도 평가에서 도내 23개 시·군 중에 2위를 기록했다. 이는 2018년 하반기 10위, 2019 하반기 3위에 이은 꾸준한 상승곡선이다.

 

영양경찰서는지난 한해동안 자체 맞춤형 치안활동을 실시하여, 경찰서에서 직접 현장으로 나가 주민대표들을 만나고 소통하며 치안문제를 발굴, 개선결과를 상시 피드백하며 경찰과 주민의 치안환류체계를 구축해 놓았다.

 

각 읍면 기관, 협력단체와의 간담회 등 민·관·경이 협력하여 범죄예방에 힘썼다. 또한 소통하는 주민접촉형 탄력순찰활동과 치안취역 지역 체감안전도 향상을 위한 홍보활동도 적극적으로 병행하며 군민 친화적 경찰이미지도 제고 해냈다. 그 결과 살인,강도,강간·강제추행,방화,절도,폭력 중요범죄는 재작년대비 98건→93건으로 5건감소, 여성안전과 직결되는 성폭력범죄는 6건→2건 감소하는 등 작지만 가시적인 성과도 함께 기록했다.

 

올해는 지금까지 구축해 놓은 공동체 치안환류체계를 토대로 더 가시적인 범죄예방성과와 범죄예방 인프라 구축으로 더 높은 체감안전도를 기대해 보려고 한다.

 

2021년 7월 1일부터는 경북도내에도 자치경찰제가 전면시행된다. 지역치안은 경찰의 힘만으론 부족한게 사실이다.경찰인력이 부족하면 주민 참여를 유도하여 공동체 치안활동을 부각시켜야 한다. 공동체 치안은 경찰을 위한 것이 아니다. 결국은 나 자신과 가족, 그리고 우리 모두를 위한 것이다.

 

“빨리 가려면 혼자 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 우리 경찰은 전통적인 경찰활동에서 이젠

지역주민과 함께 손잡고 더 먼 곳을 바라볼 시대가 왔다. 지역사회의 주인은 바로 주민이며 

주민들이 주인의식을 갖고 자기지역 치안문제에 참여하고 관심을 갖는다면 자치경찰제 시대에 도래해 범죄예방은 물론 체감안전도 또한 당연히 향상될 것이라 판단되어 이 글을 읽는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래 본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In the era of self-governing police, the improvement of perceived safety by strengthening community security


【Netronomic Police Station 】Kwak Do-hoon: At the end of last year, the National Assembly passed all relevant laws and regulations, including the enforcement of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and the various police law amendments to establish a national investigation headquarters. From January 1st, 2021,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n Gyeongbuk-do will be piloted to prepare for the transfer of life safety, women and youth, traffic, local security, and other resident-oriented affairs and local police (district and police box) to the self-governing police. do.


Due to the reform of the police organization, the time has come to take a high sense of responsibility in providing the security services that local residents need through autonomous and creative police activities of local autonomous police. It is time to consider more and more ways to improve the perceived safety of local residents.

 

In the investigation,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s based on the specificity of the region and the independence of local governments, breaking away from the policing policy of the traditional law enforcement police activities, which aimed to quickly resolve many crimes by improving the ability to detect criminals and criminals. It is a great opportunity to provide quality security services to local residents.


Accordingly, it is necessary to preemptively implement community security activities that maximize the security effect by improving the criminal environment through collaborative policing and enhancing perceived safety and reliability.

 

The Nutrition Police Department ranked second among 23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in the 2020 perceived safety evaluation. This is a steady upward curve following 10th in the second half of 2018 and third in the second half of 2019.

 

During the past year, the Yeongyang Police Department conducted its own customized security activities, and went out to the site directly from the police station to meet and communicate with resident representatives, discover security issues, constantly feed back the improvement results, and establish a security feedback system between the police and residents.


Civil, government, and police cooperated to prevent crimes, such as meetings with governments of each town and village and cooperation organizations. In addition, it has actively carried out public relations activities to improve the perceived safety of the community and the community-friendly police image by actively carrying out public relations activities to improve the perceived safety of the community and the community-friendly elastic patrol activities. As a result, the number of major crimes of murder, robbery, rape and forced harassment, arson, theft, and violence decreased by 5 from 98 to 93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and sexual assault crimes directly related to women's safety decreased by 6 → 2 Also recorded together.


This year, based on the community security feedback system established so far, we are going to expect a higher level of perceived safety by building more visible crime prevention performance and crime prevention infrastructure.

 

From July 1, 2021,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will be fully implemented in Gyeongbuk Province. It is true that local security is insufficient only by the power of the police. If the police force is insufficient, community security activities should be promoted by inducing residents to participate. Community policing is not for the police. After all, it's for myself, my family, and all of us.

 

"Go alone to go fast, go together to go far."

The time has come to join hands with local residents and look further away. The owners of the community are the residents

If residents have a sense of ownership, participate in and take interest in local security issues, the advent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will improve crime prevention as well as perceived safety, so I hope that the active cooperation of the local residents reading this article is expecte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