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남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최우수등급 획득

박은정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21/05/12 [18:01]
종합뉴스
교육/문화
영남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최우수등급 획득
기사입력: 2021/05/12 [18:01]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은정 인턴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영남대학병원 전경 

 

영남대병원(병원장 김성호)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만성폐쇄성폐질환은 유해한 입자나 가스 노출에 의해 유발된 기도와 폐포의 이상으로 인해 지속적인 기류제한과 호흡기계 증상이 발생하는 질병으로 세계보건기구(WHO) 발표에 따르면 세계 사망원인 3위에 해당한다고 알려진다.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의 의료 질 향상을 위하여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적정성 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2019년 5월부터 2020년 4월의 외래 진료를 바탕으로 실시된 이번 6차 평가는 폐기능검사 시행률, 지속방문 환자비율,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 환자비율의 3가지 평가지표와 7가지 모니터링지표로 평가되었다.

 

평가에서 영남대병원은 종합점수 평균 66.6점을 크게 상회하는 92.9점을 획득해 그 우수성을 입증했다.

 

김성호 병원장은 “이번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검사, 치료, 관리 측면에서 최선을 다할 것이며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로서의 위상을 드높이고 최상의 역량을 발휘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Yeungnam University Hospital (Hospital Director Seong-ho Kim) announced that it obtained the first grade in the adequacy evaluation for 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announced by the Health Insurance Review and Assessment Service.

 

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is a disease that causes persistent airflow restrictions and respiratory symptoms due to abnormalities in the airways and alveoli caused by exposure to harmful particles or gases.According to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WHO), it is known to be the third leading cause of death in the world. .

 

In order to improve the quality of medical care for patients with 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the Health Insurance Review and Assessment Service conducts adequacy evaluation.This 6th evaluation based on outpatient treatment from May 2019 to April 2020 is based on the implementation rate of pulmonary function tests, continuing. Three evaluation indexes and seven monitoring indexes were evaluated: the proportion of patients visiting and the proportion of patients who prescribed inhalation bronchodilators.

 

In the evaluation, Yeungnam University Hospital proved its excellence by acquiring 92.9 points, which greatly exceeded the average score of 66.6 points.

 

"I am not satisfied with this result, and I will do my best in terms of examination, treatment, and management, and I will raise my status as a regional respiratory disease center and demonstrate the best capabilities."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