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 휴스타(HuStar)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 취업자 86% 안착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6/08 [16:36]
종합뉴스
경제/산업
대구시, 휴스타(HuStar)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 취업자 86% 안착
기사입력: 2021/06/08 [16:3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은정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구시가 추진하는 혁신 인재 양성 사업 휴스타(HuStar)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를 이수한 학생들이 지역 기업에 취업해 미래 신성장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 교육생 로봇 티칭 교육 장면(현대로보틱스)  © 대구시 제공

 

8일 대구시에 따르면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 1기(2019년)와 2기(2020년) 수료인원 40명 중 30명이 취업해 취업률이 75%를 기록했고 그 가운데 26명이 대구, 경북 기업에 취업해 지역 취업률은 86%에 달했다.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는 기업수요 맞춤형 실무인력양성과 젊은 일자리 연계를 통한 청년인구의 지역정착과 대구 로봇산업 활력기반조성을 목표로 5개월 고급현장 실무형 교육과 3개월 참여기업 인턴과정을 수행해 교육생의 실무경험을 향상시킨다.

 

1, 2기 교육생 총 4명을 채용한 (주)옵티머스시스템 김남혁 대표는 “VR 융합 로봇시뮬레이터 사업은 로봇 기구학과 프로그래밍을 아는 젊은 인력 수급이 절실한데 휴스타(HuStar)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에서 로봇기구 설계 및 프로그래밍에 대한 기초 실무교육들이 충실히 이루어지고 있어 채용 후 기본 기술교육 기간을 최소화하면서 실무에 투입시킬 수 있는 강점이 있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채용을 늘려나갈 것”이라는 긍정적 소감을 밝혔다.

 

또한 휴스타(HuStar) 혁신아카데미(로봇분야) 출신 혁신인재의 활동도 눈에 띈다. 

 

유진엠에스 취업한 1기 이승도씨는 대구에서 전략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대구 이동식 협동로봇 규제자유특구 사업’에서 이동식협동로봇의 자율주행 및 힘 제어 기술 구현 등을 착실히 수행해 나가면서 차세대 지역 로봇산업을 선도할 인재로 자리매김했다.

 

이밖에도 수료생들은 인피닉스, 아진엑스텍, 삼익정공, 에스엘, 넷블루 등 지역 로봇 핵심부품 제조·활용기업에 취업해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면서 대구 로봇산업의 혁신 로봇 전문가로의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아울러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 3기는 2021년 3월부터 24명의 교육생 선발을 완료해 운영 중이며, 실무 중심의 3D CAD/CAE, 프로그래밍 언어, 로봇 융합형 AI, 산업용 로봇 운용 현장 실습 교육과 전공별 심화 트랙 수업 등 650시간 이상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대구는 로봇산업 선도도시를 목표로 로봇산업을 미래 핵심산업으로 집중 육성․지원하고 있고 로봇기업도 지속 늘어나고 있어 로봇분야에서 양질의 일자리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며 졸업생, 미취업자 등 지역의 젊은 인력들의 휴스타(HuStar) 혁신아카데미 로봇분야에 많은 참여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novative talent nurturing project promoted by Daegu City HuStar Innovation Academy Students who have completed the robot field are working in local companies and contributing to the development of future new growth industries.

 

According to the city of Daegu on the 8th, 30 out of 40 people who completed the first (2019) and second (2020) of the innovation academy in the robot field were employed, recording a 75% employment rate, and 26 of them were employed in Daegu and Gyeongbuk companies The employment rate reached 86%.

 

In the field of innovation academy, with the goal of cultivating working manpower tailored to corporate needs and linking young jobs, the young population settles down and creates a vital foundation for the Daegu robot industry, five months of advanced field-based training and three months of internship at participating companies are conducted to provide trainees with practical experience. to improve

 

Kim Nam-hyeok, CEO of Optimus System, which hired a total of 4 trainees from the 1st and 2nd semesters, said, “The VR fusion robot simulator business urgently needs a young manpower who knows robot mechanics and programming. Basic practical education on design and programming is being done faithfully, so it has the strength to put it into practice while minimizing the period of basic technical education after hiring. We will continue to increase hiring in the future.”

 

In addition, the activities of innovative talents from the HuStar Innovation Academy (robot field) are also notable.

 

In the 'Daegu Mobile Collaborative Robot Regulatory Free Zone Project', which is being strategically promoted in Daegu, Seung-do Lee, the first member of Eugene MS, has been steadily implementing autonomous driving and force control technology for mobile cooperative robots, leading the next-generation local robot industry. He has established himself as a talented person.

 

In addition, graduates are expected to grow into innovative robot experts in the Daegu robot industry as they engage in various activities by working in local robot parts manufacturing and utilization companies such as Infinex, Ajinextek, Samik Precision, SL, and Netblue.

 

In addition, the 3rd class of the Innovation Academy robot field has been operating after selecting 24 trainees from March 2021, and includes practical 3D CAD/CAE, programming language, robot convergence AI, on-site practical training for industrial robot operation, and in-depth track classes for each major. Over 650 hours of training.

 

Deputy Mayor of Economic Affairs Hong Eui-rak said, “Daegu is intensively nurturing and supporting the robot industry as a future core industry with the goal of becoming a leading city in the robot industry, and as the number of robot companies continues to increase, quality jobs in the robot field are expected to expand. We look forward to a lot of participation by young people from other regions in the robot field of HuStar Innovation Academy.”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