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테크노파크, 경주시 기술닥터 119 지원사업 추진

경주지역 소재-부품-장비 제조기업 대상 컨설팅 상시 지원

박은정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21/05/13 [14:27]
지역뉴스
경주시
경북테크노파크, 경주시 기술닥터 119 지원사업 추진
경주지역 소재-부품-장비 제조기업 대상 컨설팅 상시 지원
기사입력: 2021/05/13 [14:2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은정 인턴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테크노파크(원장 하인성)가 경주시 내 중소 벤처기업의 애로기술 해결을 지원하는 ‘경주시 기술닥터 119지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 경북테크노파크 전경     ©경북TP

 

경북테크노파크에 따르면 경주시 기술닥터 119지원사업은 현장애로기술에 대한 맞춤형 기술자문을 제공하는 중소기업 기술지원사업으로 기업이 필요로 하는 전문가를 매칭 하거나 지역특화센터, 연구소, 대학 산업혁력단 등에서 전문기술인력을 지원받아 기술닥터를 구성하고 현장을 직접 방문해 중소기업의 기술적 어려움을 해결한다. 

 

올해는 현장애로 기술지원 부문, 중기애로 기술지원 부문으로 구성 되었으며 신청 대상은 경주 지역에 본사 또는 사업장을 두고 있는 소재-부품-장비 제조기업으로 사업비 소진 시까지 상시 신청이 가능하다. 

 

 경북TP 하인성 원장은 “기술닥터를 통한 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해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 며 “앞으로 지역의 우수한 R&D인프라를 적극 활용하여 현장 밀착형 지원을 통한 지역기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에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경주시 기술닥터 119지원사업 공고 관련 자세한 사항은 경북테크노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The “Gyeongju Technological Doctor 119 Support Project,” in which Gyeongbuk Techno Park (Director In-seong Ha) supports solving difficulties for small and medium-sized venture companies in Gyeongju City, will be promoted in earnest this year, following last year.

 

The Gyeongju Technical Doctor 119 Support Project is a technology support project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that provides customized technical advice for difficult technology in the field. Form a doctor and visit the site in person to solve the technical difficulties of SMEs.

 

This year, it is composed of technical support for field difficulties and technical support for medium-sized difficulties. The target of application is a material-parts-equipment manufacturing company with a head office or business site in Gyeongju, and applications can be made at any time until the project cost is exhausted.

 

 Gyeongbuk TP Director In-Seong Ha said, “I hope this will be a good opportunity to reinforce corporate competitiveness by solving difficulties in the field through technology doctors.” I will try to do it."

 

For more information on the announcement of the Gyeongju Technical Doctor 119 support project, please visit the Gyeongbuk Techno Park website.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