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민의힘 홍준표,“정당 구분이 모호해져 가는 대선판” 비판 나서

진예솔 기자 | 기사입력 2021/11/26 [15:52]
종합뉴스
정치
국민의힘 홍준표,“정당 구분이 모호해져 가는 대선판” 비판 나서
기사입력: 2021/11/26 [15:52]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진예솔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SNS를 통해 “정권교체인지 정권교대인지 알 수 없는 대선판”이라며 비판에 나섰다.

 

  ©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캡처

 

홍 의원은 25일 SNS를 통해 “정당의 구분이 모호해져 가는 대선판”이라면서 “여야를 넘나드는 80넘은 노정객을 두고 여야가 쟁탈전을 벌이는 웃지 못할 사건이 벌어지고 있다”고 꼬집었다.

 

홍준표 의원이 이와 같은 발언은 최근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후보가 김한길 전 민주당 대표와 노무현 정부 청와대에서 정책실장을 맡았던 김병준 전 위원장을 영입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

 

뿐만 아니라 김종인 전 위원장의 영입에 대한 잡음과 45년 경력의 보수 원로인 박창달 전 국민의힘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돕기로 하는 등 일련의 과정이 홍 의원이 일침을 하는 배경이 되었을 것으로 분석된다.

 

홍 의원의 발언과 함께 정치권 일각에서도 “윤석열 후보는 문재인 정권에서 검찰총장을 한 인물인데다가 선대위 구성도 민주당에 몸 담았던 인사들로 구성되는 모습을 보니 대선판이 경계가 없어져 당혹스럽다”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eople's Power Rep. Hong Jun-pyo criticized on SNS, saying, "It is a presidential election that cannot be known whether it is a regime change or a regime change."

 

Rep. Hong said on SNS on the 25th, "This is a presidential election in which the division of parties is becoming blurred," and pointed out that "a ridiculous incident is taking place in which the opposition parties fight for over 80 seniors who cross the opposition."

 

Rep. Hong Jun-pyo's remarks appear to have come from the recent election of former Democratic Party leader Kim Han-gil and Roh Moo-hyun's former chairman Kim Byung-jun, who served as the policy chief at the Blue House, by Yoon Seok-yeol, the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People's Power.

 

In addition, it is analyzed that a series of processes such as noise about the recruitment of former Chairman Kim Jong-in and former National Power lawmaker Park Chang-dal, a conservative elder with 45 years of experience, decided to help candidate Lee Jae-myung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etc. .

 

Along with Rep. Hong’s remarks, some in the political circles also voiced “It is embarrassing to see that candidate Yoon Seok-yeol served as the Prosecutor General under the Moon Jae-in regime and that the election committee consisted of people who had been involved in the Democratic Party. have.

기획, 특집 담당입니다. 진실하고 정확한 보도를 통해 독자 여러분들의 입과 귀가 되겠습니다.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